[kg패스원] cfp, ifa 두가지를 같이 보유해야 하는 시대 도래

2015.10.18 03:26 서포터즈/KG 패스원 금융 서포터즈

 

KG패스원

자산관리 전문성이 강화되는 시대

  

 

  독립 투자 자문 제도(ifa)가  이르면  연내에 도입될  것이라는 기사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특정 금융회사에 속하지 않은 채 금융소비자에게 자산관리 관련 자문을 전문적으로 해 주는 '독립투자자문업자(IFA)' 제도의

  도입을  통해서  국내  자산관리 서비스의 혁신을  도모하려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국민 재산 늘리기 프로젝트' 제1차 T/F 회의에서 "국내 자산관리 서비스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IFA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합니다.

            

 

  고령화시대 도래와 함께 저금리 지속으로 인하여  국민의 자산관리 서비스 수요는 그 어느 때보다 높지만,

  우리 금융산업의 자산관리 서비스는    아직  선진국에 대비하여  낮은  수준이라고  봅니다.  

  정말로 시급한 금융개혁은 무엇인가'라는 근본적 질문의 해답은 자산관리 서비스의 혁신일 것입니다.  

우리 금융회사들은 장기적인 관계 형성으로 고객 자산을 관리하기보다는 즉각적인 수수료 수입 극대화를 위해   금융상품을 판매하는 데  

 치중해 왔다'는 게 임 위원장 이야기 입니다.     "판매 위주 금융 관행을  전환하여  자산관리 서비스 위주로 

바꿔나가야  하는데   그러기 위해서    판매회사와 분리돼 객관적 자문을 제공하는 IFA 제도를   도입하여야 하는 것입니다.  

 

 

 

 

    아마도  우리 나라의  자산관리 서비스 영역에  상당한  변화가  일어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점점   자산관리 관련한 자문 서비스에 대한  니즈가 커지고 그 수요도  상당해질 것같습니다.   증권사 쪽  출신이

     보험 쪽 접근하는 것보다   보험사쪽  출신이 증권쪽 접근하는 것이  더 쉬울 수 있는 면이 있습니다.   물론  둘 다

    상당한  수준에 요하는  공부와  전공을   이수했다는  정도의  레벨을 전제 하에   그렇게 생각해보게 됩니다. 

 

     향후   고객들은  좀 더 차별화 되고 검증된  자문 서비스를   찾는 과정에서    프로필과  자격증 등을 

     참고할 수 밖에 없는데   보험사 출신 들이 많이 가지고 있는 cfp에 대한 수요가 ifa 제도 활성화와 함께

    더 커지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시대적  변화  속에서  cfp 공부에 대한  동기부여는  더욱  커질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미국에서 활동하는 유명  cfp의  검색을  해보니  ifa  도   함께  자격증을 가지고 있습니다.    독립성을  가지고  재무설계적 

  지식 기반 위에서   투자 정보에  밝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고 하면 누가 마다하겠습니까?    

 

 

kg 패스원에서  cfp  시험을  준비하는  것을  적극  추천해드립니다. 국내 최대 합격률을  자랑하며  다른  그 어떤 학원보다도

막강한  강사진을 통해서  자신있게   cfp 시험 준비 기관으로서  최고의  탁월성을  입증해온  kg패스원에서  최대한 신속히 

퀄리파이 하고  그 다음  단계로  더 나아가야 할 것 같습니다. 

                            

 

                         

 홈페이지의 <센팀필패스> 소개로 이동    <-----클릭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2015.10.20 22:39
    비밀댓글입니다
      • 2015.10.20 22:43
      비밀댓글입니다